설날 차례 상 차리는 법(제사 순서), 지방 기록해 두는 법

설날 차례 상 차리는 법(제사 순서), 지방 기록해 두는 법

민속 최대 명절 설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설명절 차례 지내는 순서를 알아봅시다. 먼저, 설 차례는 제주와 집사가 주도하여 진행합니다. 제주: 제사의 주인이 되는 삶 집사: 제주를 돕는 사람 차례 지내기 전 차례상 차리는 법을 알고 싶다면 1. 강신(조상님을 맞이한다) – 제주가 먼저 제사상 촛불을 이용하여 향초에 불을 피운다. 집사가 잔에 술을 따르면 제주는 3번에 나눠 모사그릇에 붓고 나서 제주만 두 번 절합니다. 2. 참신(조상님께 인사를 드린다) – 차례에 참석한 부모 일동 모두 두 번 절합니다.


설소가주찬 - 식어도 되는 음식을 먼저 올립니다.
설소가주찬 – 식어도 되는 음식을 먼저 올립니다.

설소가주찬 – 식어도 되는 음식을 먼저 올립니다.

6. 봉주추이 – 신주를 받들어서 위패에 모신다. 지방을 써서 제사상에 모신다.

강신 – 하늘의 정신은 내려오고 땅의 기운을 올라오게 합니다. 첫째 잔을 올리기 전에 신을 내리게 하기 위하여 향을 피우고 술을 따른다. 제주가 모삿그릇에 3번 나누어 붓고 제주는 두번 절합니다.

8. 참신 – 강신 다음으로 신 앞에서 절을 합니다. 집 안 마다. 다르나, 온가족이 다같이 하는 집안이 있고, 윗 세대부터 하는 집안이 있습니다.

기제사 순서
기제사 순서

기제사 순서

1. 강신: 향을 피우고 제주가 술을 올립니다. 2. 참신: 일동 재배합니다. 3. 초헌: 술을 제주가 바로 올리고 제주만 재배합니다. 4. 독축: 축관이 앉아서 축문을 읽습니다. 5. 아헌: 두 차례 잔을 올리는데, 종부가 올립니다. 6. 종헌 : 세 차례 잔을 올리는데 아헌자 다음으로 근친자가 올립니다. 7. 첨작: 술잔에 세번 첨작하여 술잔을 가득 채웁니다. 8. 삽시정저: 삽시정저는 첨작이 끝나면 주부가 메 그릇의 뚜껑을 오픈하고 숟가락을 메 그릇의 중앙에 꽂는 레벨 입니다.

젓가락을 가지런히 하여 자루가 서쪽으로 가도록 시저 그릇 위에 걸친다. 9. 합문: 영위께서 식사하는 순간을 갖는 의식으로 모두 밖에 나가서 대기합니다. 10. 계문:축관이 세번 헛기침을 하면 모두 뛰따라 들어갑니다. 11. 헌다: 차를 올립니다.

추석 차례상 차리는 방법.
추석 차례상 차리는 방법.

추석 차례상 차리는 방법.

홍동백서 : 붉은 과일은 동쪽, 흰 과일은 서쪽에 올립니다. 조율이시 : 서쪽부터 대추, 밤, 배, 감의 순으로 올립니다. 생동숙서 : 날 것은 동쪽, 성숙한 것은 서쪽에 올립니다. 어동육서 : 생선은 동쪽, 육류는 서쪽에 올립니다. 좌포우혜 : 포는 왼쪽, 식혜는 오른쪽에 올립니다. 건좌습우 : 마른 음식은 왼쪽, 젖은 음식은 오른쪽에 올립니다. 접동잔서 : 접시는 동쪽, 잔은 서쪽에 올립니다.

1열 / 좌반우갱(左飯右羹) : 왼쪽에는 밥, 오른쪽에는 국을 올리며 추석에는 밥 대신 송편을 올리시면 됩니다. (반서갱동 / 송편과 밥을 함께 올리는 경우를 말하며 밥과 술잔은 왼쪽, 국과 송편은 오른쪽에 올립니다.

설날, 추석 차례상과 제사상 상차림 사진

위 사진은 성균관에서 발매한 추석 차례상 표준안입니다. 차례상 혹은 제이념의 상차림 사진에 들어있는 음식의 종류로는 술, 송편, 나물, 구이, 김치, 과일 총 6가지이고 집안에 따라 생선, 육류, 떡이 들어갑니다. 위 사진의 차례상 혹은 제사상에 전이 들어가 있지 않은 경우는 사계전시에 나온 ”조상들이 기름에 볶은 음식을 사용하지 않는 것”이라는 내용이 나왔다는 성균관의 입장입니다.

제사 지내는 순서

제사의 주인이 되는 사람을 ”제주” 라고 부릅니다. 제주를 돕는 사람을 ”집사” 라 부르며, 제사에서는 술을 3번 올리는데, 각각 초헌, 아헌, 종헌으로 칭합니다. 강신 – 제주가 향을 피웁니다. 집사가 잔에 술을 부어주면, 제주가 모삿그릇에 3번 나누어 붓고 두 번 절합니다. 신주를 모실 때에는 아래 참신을 먼저 하고 강신합니다. 참신 – 일동이 모두 두 번 절합니다. 초헌 – 집사가 잔을 제주에게 주고 술을 부어줍니다.

제주는 잔을 향불 위에 세 번 돌리고 집사에게 줍니다. 집사가 술을 올리고, 젓가락을 식품 위에 놓습니다. 제주가 두 번 절합니다. 독축 – 모두 꿇어 않고 제주가 축문을 읽습니다. 다. 읽으면 모두 두 번 절합니다.

추석 차례 지내는 순서.

1) 강신(降神) : 조상님을 맞이합니다. 장자 혹은 장손이 앞에서 향을 피우고 집사자(차례를 돕는 사람)가 술을 따라주면 쌀을 담아둔 그릇에 3번 나누어 붓고 2번 절합니다. 2) 참신(參神) : 조상님께 절을 합니다. 참석한 모든 가족이 두 번 절을 합니다. 3) 헌작(獻酌) : 조상님께 술잔을 올립니다. 각 신위마다. 장자 혹은 장손이 술잔을 올립니다. 4) 계반삽시(啓飯揷匙) : 조상님의 식사를 도와드립니다.

송편에 젓가락을 올려놓습니다. 5) 합문(闔門) : 조상님께서 식사하실 순간을 드립니다. 참석한 모든 사람들이 밖으로 나가고 문을 닫습니다. 만약 나갈 수 없는 경우 모두 무릎을 꿇고 잠시 기다립니다. 6) 철시복반(撤匙復飯) : 식품 뚜껑을 덮습니다. 송편에 올려놓은 젓가락을 내립니다. 7) 사신(辭神) : 조상님을 배웅합니다. 참석한 사람들 모두 두 번 절을 합니다.

연관 FAQ 빈번히 묻는 질문

설소가주찬 식어도 되는 음식을 먼저

6

기제사 순서

1

추석 차례상 차리는 방법.

홍동백서 : 붉은 과일은 동쪽, 흰 과일은 서쪽에 올립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