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콜라철학 철학과 신학의 융합

스콜라철학 철학과 신학의 융합

이 시기 서양 세계에서 그리스도교는 확실하게 자리매김하였고, 그리스도교 교리는 지배적인 도덕 지침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정치 사회적으로 보시면 매우 여러 변화를 보이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이미 번영의 정점에 오른 로마는 점차 쇠퇴의 길을 걷기 시작하고, 이민족들의 침입으로 사회는 산만한 때였습니다. 그리스도교의 절대적인 위치에도 불구하고, 기독교 신앙을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이를 이성적으로 입증하려고 했던 것이 스콜라 철학입니다. 학문적인 연구가 한 사람을 중심으로 이루어지던 교부 철학 시대와는 달리 이제부터는 수도원과 학원 중심으로 옮겨진다.

스콜라 철학이라는 용어도 중세 수도원 학교나 학생을 지칭하는 스콜라티쿠스Scholaticus에서 유래된 말입니다. 중세의 여러 저명한 학자들은 이와 유사한 교회 학교 내에서 배우고 학생들을 가르쳤으며 중세의 대학 역할을 했던 수도원 학교 중심으로 활발하게 논의되었으며 사회 전반으로 퍼져나갔다. 신학과 철학을 포함해 여러 학문이 연구되고 보다.

데카르트적 회의는 르네 데카르트의 방법과 철학을 결합한 방법론적 회의입니다. 이 회의는 자신이 믿는 것들의 진실성을 의심하며 명확한 방법을 사용하여 참과 거짓말을 분류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데카르트적 회의는 서양 철학에서 필요한 방식으로 인식되었으며, 의심의 방법을 통해 절대적인 진리를 찾아내려는 철학적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회의의 특징은 방법론적입니다. 데카르트적 회의는 절대적인 진리를 찾기 위해 의심을 활용하는 방법을 강조합니다.

특히 경험적 정보의 부정확성이나 오류 가능성을 강조하여 의심의 대상으로 삼습니다. 이 방법을 통해 의심스러울 여지가 없는 진리를 찾아내려고 합니다. 데카르트의 고집 중 가장 저명한 것은 모든 믿음을 빼고 일반적인 신념만을 남기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의심의 대상이 되는 모든 믿음을 배제하고 남은 것들을 기반으로 진리를 도출하려고 합니다.


imgCaption0
보에티우스의 작품과 저술

보에티우스의 작품과 저술

깜짝 놀랄만한 학구열로 저명한 보에티우스는 철학, 논리학, 수학, 신학 등 여러 학문 분야를 아우르는 거대한 저작을 남겼습니다. 그의 저서에는 그의 깊은 지적 추구, 고전의 지식을 보존하고 전승하려는 열망, 철학과 기독교 신학을 조화시키려는 그의 헌신이 반영되어 있습니다. 그의 가장 주목할 만한 저작은 다음과 같습니다.

철학의 위로The Consolation of Philosophy

보에티우스가 감옥에 갇혀 있을 때 쓴 이 저명한 작품은 심오한 철학적, 신학적 질문을 탐구합니다.

보에티우스와 철학 여인과의 대화 형식으로 구성된 이 텍스트는 행복의 본질, 악의 존재, 인간 문제에서 신의 섭리의 역할과 같은 주제를 깊이 있게 다루고 있습니다. 이 책은 역경의 시기에 위로와 지침을 제공하며 보에티우스의 가장 영향력 있고 계속적인 작품 중 하나로 남아 있습니다.

중세 초기의 기독교 철학

초기의 기독교도는 직관적신비적으로 이성이나 논리적 논의에 근거하지 않고 고민하는 경향이 있었어요. 한번은 신비적인 플라톤의 교의를 중시해 명확한 아리스토텔레스의 사상을 별로 중시하지 않았습니다. 학자들은 아리스토텔레스의 범주론, 논리학 관계의 작품인 명제론, 범주론의 주석서인 포르피리오스의 이사고게 등에 기초를 두어 논의하고 있었어요. 중세 철학의 발전에 큰 영향을 준 철학자는 아우구스티누스와 보에티우스입니다.

아우구스티누스는 신학자이자 기도문의 작자였지만 그의 저작의 상당수는 철학적이였다. 그의 주제는 진리, 신, 사람의 영혼, 역사의 의미, 국가, 죄, 구제였다. 그의 저작 안에는 데카르트와 같은 근대 철학에 영향을 미친 것도 있었어요.

보편 갑론을박 더 알아보기

보편이 실재하는가 실재하지 않는가에 관한 중세 스콜라 철학 최고의 논쟁을 말합니다. 즉 개별적으로 사물이 있고, 그것을 초월하는 개별적으로 사물을 아우르는 보편이 있느냐에 대한 논쟁입니다. 그러한 보편자가 실재한다는 것을 실재론이라 부르고, 그러한 보편자는 인간의 사고 속에서만 존재하며 실제 세계에서는 개개의 사물이 존재할 뿐이라 주장하는 것을 유명론이라 합니다. 이데아를 진리의 실재로 고민하는 플라톤의 사상을 계승하여, 보편이 각각의 사물에 우선하여 존재한다는 주장을 말합니다.

인식하는 주관에서 독립한 객관적 실재를 인정하고 이와 유사한 실재를 인식하려는 인식론적 입장이라고도 할 수 있어요. 스콜라 철학 초기 이와 유사한 실재론이 우세했다. 대표자로는 에리게나와 안셀무스가 있습니다. 중세 스콜라 철학에서 실재론에 반대하고 보편의 실재성을 부정하는 주장을 말합니다.

자주 묻는 질문

보에티우스의 작품과 저술

깜짝 놀랄만한 학구열로 저명한 보에티우스는 철학, 논리학, 수학, 신학 등 여러 학문 분야를 아우르는 거대한 저작을 남겼습니다. 궁금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중세 초기의 기독교 철학

초기의 기독교도는 직관적신비적으로 이성이나 논리적 논의에 근거하지 않고 고민하는 경향이 있었어요. 궁금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보편 갑론을박 더 알아보기

보편이 실재하는가 실재하지 않는가에 관한 중세 스콜라 철학 최고의 논쟁을 말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